부천산업진흥원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home 일자리 ・지식정보 산업뉴스

산업뉴스

제목 하이투자증권, 3분기 순이익 378억원…전년 대비 127%↑

  • 제공처
    이비뉴스
  • Date
    2020-10-29

하이투자증권은 3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 490억원, 당기순이익 378억원을 실현했다고 29일 밝혔다.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127.9%, 당기순이익은 127.7% 증가한 수치다.


올 3분기까지 연결기준 누적 영업이익은 1048억 원, 순이익 859억 원을 달성하며 이미 작년 연간 순이익을 초과 달성했다.


기존 핵심사업인 기업금융(IB), 프로젝트파이낸싱(PF)부문의 안정적인 실적 호조세 지속과 브로커리지, 채권운용, 자기자본투자(PI) 등 기타 사업부문의 실적 선방에 기인한 결과다.


사업부문별로 살펴보면 IB, PF부문의 실적은 부동산 PF사업성과가 지속되며 3분기 순영업수익 511억 원 실현, 전년 대비 39.2% 증가했다.


부동산 금융부문은 비공동 주택으로 사업장을 다변화하고 우량 딜 발굴 및 단기매각(셀다운)을 통해 수익 성장과 함께 리스크 관리에 집중하며 호실적세 견인했다.


대표적인 부동산 PF거래로는 '대전 복용동 지식산업센터PF' 등이 있다.


브로커리지부문은 국내 주식시장 거래대금 증가로 위탁중개 수익이 확대되며 3분기 순영업수익 242억 원을 실현, 전년 동기 대비 146.9% 증가했다.


상품운용부문은 차익거래 등을 통한 채권운용부문의 안정적인 운용 수익 실현 및 자기자본투자(PI) 평가이익, 장외파생 수익 개선 등 세일즈앤드트레이딩(S&T) 사업부문 수익 개선에 힘입어 3분기 순영업수익 197억 원을 실현, 전년 동기 대비 18% 늘었다.


'WM수익'과 '이자 및 기타수익' 부문도 전년 동기 대비 상승하는 모습을 보이며 3분기 실적 호조에 힘을 보탰다.


하이투자증권 관계자는 "핵심사업 부문을 중심으로 꾸준한 성장세를 유지하며 올 3분기까지 호실적을 이어갔다"며 "4분기에도 철저한 리스크 관리에 집중하며 안정적인 수익 성장세를 이어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